ARTSOHYANG NEWS

7월에 뭐 볼까?




■ Dark side of the moon

송지혜, 제제, 최우, 채온 작가의 전시. 달은 자전주기와 공전주기가 같아 ‘우리는 달의 이면을 볼 수 없다’는 의미에서 접근한 전시. 전시에서 달의 의미는 ‘인간의 내면’에 대한 은유이다. 겉으로 보기에는 귀엽거나 장난스럽지만 작품이 품은 이야기는 인간 내면의 어두운 부분에 대한 것들이다. 4명의 작가가 들여다 본 인간의, 깊은 무의식의 세계에 대한 이야기를 작품으로 전한다. ▶7월 23일까지 아트소향




오금아 기자 chris@busan.com

Contact Us

Full Name

Name is required.

E-mail

Please enter a valid Email.

Phone Number

Please enter a valid Phone Number.

Attachable files are pdf, docx, doc, ppt, pptx, hwp, txt, zip, gif, jpg, jpeg, png. You cannot attach files larger than 10MB.

Please enter at least 20 characters.

Tel. +82 51 747 0715 / Fax. 051-747-0716
E-mail. support@koreanartist.com